지나라 권력이 암만 개차반이라도 왜나라 환영하는 민초는 아니었잖음..

19세기 조선 권력층이 상빙신같은 건 사실이지만, 그게 자동으로 침략국 실드되는 거 보믄 영 껄끄럽긴 한데.
정보 어두운 민초들이야 첨엔 나라 꼴이 어찌 돌아가는지는 전혀 몰랐겠지만,
사실을 다 알고서도 나라가 넘어가든 윗넘들 소관이지 하고 손놓고 있을 성깔은 아니었다고 생각..
받은 건 없어도 왜넘에 대해 씨잘데없는 쫀심 하나는 대쪽같은 조선 인민들인데 말임....
이완용이 집에 불지른 것도 그 민초들이였잖슴....

뭐 그 꼬라지의 조선 권력층으론 식민화는 피할 수 없었을 게 분명하니..
자주 근대화? 아주 개소리임..그게 가능했다고 믿는 넘은 당시 현실에 대한 이해가 제로임.
식민화 중에서도 더 나은 선택지란 게 있기라도 했는지도 모르겠고
이상하게 심사가 역사적으로 배배꼬인 일본한테 먹힌 게 악재긴 했지만,
영불이라고 더 나을 것도 없는데..갸들 원주민한테 가혹할 땐 진짜 극단적임
인종차별 깔고 있어서 더 잔인해질 수 있음. 갸들 눈에 유색인종은 아예 동물이나 광물로 보이기 땜시..

그런즉 영불이 동남아랑 아프리카서 저지른 짓거리 보믄 개막장이고
러시아는 같은 백계에다...전통적으로 쫌 무서븐 넘들이고..(훗날 스탈린 생각하믄 천만다행)
청은 지들 땅뙈기도 간수 못함서 언감생심.. 
일본보다 대접이 쪼매라도 나았을 넘이 있었겠나 하믄...제국주의 늦둥이 미국 정도?
근데 미국은 반도엔 관심도 없었음. 일본도 내비둔 마당에
관심도 없는 넘한테 우리 좀 델꾸가주세요..하면 웃기자너..

당시 산업화 못한 동남권 국가들이 식민지화를 빠져나간 경우는
서구 열강들이 건질 것 없겠다고 버리거나, 한데 삼키기엔 버겁거나,
아주 운빨 좋은 경우(영불이 박터지게 싸우다 휴전하자고 DMZ 삼은 태국) 밖에 없음...

근데 일본 시키들도 운빨 비등하여 빠져나갔나 봄..
미국이 식민욕이 없었던 건지..가져봤자 관리할 재주가 없어 내비뒀는지 몰라도
일찍도 개항시켜 놓고는 수십년 노터치였던 건 분명함....미국이 뭔가 늦되긴 했음
비슷한 시기의 동남아나 인도는 골수까지 쪽쪽 빨렸는데..

암튼 일본 옆구리에 지들 닮은 이웃만 하나 더 붙어 있었어도 일본도 조선꼴 못 피했을 거라 봄..

조선은.....늑대 소굴에서 살아나자고 여우 손이라도 거들랬더니 그게...
범이였지..장산범....(누가 알았겠어?)


007 스카이폴 착각했다.

제목에 낚였음..난 뭐 하늘이라도 추락하는 줄..
아 뭐 액시즈 낙하..까지는 안 바래도 허블 망원경쯤...아니 위성이라도..
영화는 재미 있었슴다만 내 이따우 기대감 땜시 보는 내내 추락 스펙타클은 언제..했다능..;
악역 넘이 컴퓨터 해킹으로 지랄하는 거 땀시 착각이 더 심오해짐
고작 황무지 한복판의 후진 집구석이었다는 걸 알았다믄.....근데 집 이름이 뭐 저리 거창함...--;;;
이런 건 스포를 미리미리 보고 갈 걸 그랬슴다...
기본적인 재미는 보장하는데..스케일상 쩜 소박한 감이....


삭제신공 참 신묘하심다..

삼성이 영원히 놓친 기회

애플에게 좀 덜 호의적인 소리 올렸더니 바로 삭제신공 펼치시네..
그냥 우려 수준의 사람들 댓글까지 족족 삭제해대네..
댓글 줄줄 달리자마자 싹싹 지워버릴거믄 애당초 왜 밸리에 올림.
혼자 자위나 하고 있지..
세상이 다 자기 의견에 박수쳐줄 거 같앴나. 이러니 앱등이 소리 쳐듣고 남지...

원래 컬트란 건 독보적 제품만이 아닌, 그 기업이 지닌 소위 '좋은 기업'(작위적일지언정)의 인상에도 좌우되고 강화되는 거기 때문에..
과거 소송전으로 이미지 나빠져 회사 휘청거린 전력이 있는 애플이 또 한번 이런 소송전을 계속 벌이게 되면,
비밀주의로 이뤄낸 신비적 껍질이 벗겨지며, 여느 돈독오른 기업과 다를 바 없을 속사정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게,
애플이라는 기업의 아이덴티티에도 좋을 바 없다는 것.
그리고 애플 제품으로만 시장에 도배하기 위해 안드로이드 진영을 말려죽이자며 달려드는 것이
미국 사람들 사고에도 그닥 알흠다운 바가 아닌지라..
소송 쌈꾼 이미지가 고착되면 과거와 같은 컬트 지속도 장담못할 거라는 이야기들.
그리고 망하기 싫으면 삼성도 자구책 찾을테니 걱정 접어두셈 한 부연이...
이 양반한텐 대단히 속 쓰릴 소리였나 봄....
애플 잘했다 잘될거다 안해줘서? 삼성 좆됬다 망할거라 안해줘서?
이건 뭐 애도 아니고..

시장판이 어찌될지 모르는데도 기회를 '영원히' 놓쳤다 단정하는 것부터 꼬릿했지만..(글고 영원힌지 아닌지 지가 어떻게 암?)
이 정도의 이견도 못 받아들여 쌈이라고 곡해하는 개념이라면 지 스스로 앱등이 인증이지.
맹신자 주제에 남을 알바 취급하고 있는데.. 앱등 개념엔 애플빠 아니면 죄다 삼전알바인가 봄..

애플 빠는 눈까리에서 본 관점이랑, 안 그런 사람이 본 관점이 다른 건 당연하지 않나. 야들은 그걸 생각못해..
가끔 보믄 애플=정의라 믿는 골빈들도 있더군...


1